퀸즈 파크 레인저스(이하 QPR)가 리그 17경기 만에 첫 승을 기록했습니다.


QPR은 16일(한국시간) 영국 런던 로프터스 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풀럼과의 2012-2013 프리미어리그 17라운드 경기에서 아델 타랍의 연속골에 힘입어 2-1 승리를 거뒀습니다.


이로써 QPR은 리그 개막 후 17경기 만에 첫 승을 올렸으며, 승점 10점을 확보하며 이날 경기를 치르지 않은 레딩(승점 9점)을 제치고 꼴찌 탈출에도 성공했습니다.


박지성은 무릎 부상으로 이날 경기 명단에서 제외됐습니다.


이날 승리의 수훈갑인 타랍은 경기가 끝난 뒤 현지 언론을 통해 "첫 번째 골은 운이 좋았다. 하지만 두 번째 골은 아주 멋졌다."라며 기쁨을 만끽했습니다.


토니 페르난데스 QPR 회장 역시 언론과 만난 자리에서 "최고의 크리스마스 선물을 받았다. 승점 3점을 따낸데다 경기력도 훌륭했다."라고 만족감을 표시했습니다.


그러면서 "해리 레드냅 감독 부임 이후 단 한 번도 패하지 않았다. 좋은 일이다. 마치 리그에서 우승한 기분이다."라며 이날 경기의 승리 소감을 밝혔습니다.


한편, QPR은 오는 23일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리그 18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릅니다.


사진=마침내 리그 첫 승을 거둔 QPR. (C)qpr.co.uk


[관련글 보기]

2012/12/09 - '16경기 무승' QPR, 자국 축구 역사 새로 썼다


  1. TonyStark
    2012.12.17 17:16 신고

    와 진짜 이번시즌 한,두경기 빼고 다 봤는데 이 때 이기네

  2. qpr
    2012.12.17 18:36

    QRP라...

  3. 바르셀로나
    2013.01.24 09:05

    17경기만에 첫승이라니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
  4. 이대훈
    2013.02.19 18:23

    퀸즈 파크 레인저스 축하합죠 우리 박지성군이 힘쓰는곳이죠